[데레스테] 무료가챠 성공적 + 하늘을 향해 걷는 중 책 이외


  데레스테에서 신년을 맞아 실시한 무료 가챠의 결과는 아주 만족스러웠습니다. SSR이 무려 네 개나!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카코가 특히 아주 예쁘네요.


  게임을 하다보면 과금의 유혹이 물밀 듯 밀려오는데 저는 이제껏 이 모든 유혹을 잘 견뎌냈다고 생각했지요. 생각했지만 사실 의지력의 방파제로 물길을 막은 게 아니라 그저 지킬 돈 자체가 없어서 물이 휩쓸고 지나가도 티가 안 났던 것이었습니다… 그냥 돈이 없어서 못 했던 것뿐이었지요. 돈이 생기니 유혹이 비로소 진짜 힘을 드러내더군요. 밀려올 때마다 버틸 수가 없어요. 이전 노노 2차 SSR을 보고 자, 드디어 베트남에서 벌어온 돈을 몽땅 환전할 때가 왔구나! 라고 진심으로 생각하는 저를 보고 스스로 얼마나 두려움을 느꼈는지 모릅니다. 이토록 답이 없는 인간이라니.

  허나 유혹에 무너지는 저의 발목을 붙잡은 것이 있었으니 과금 전사로 다시 태어나기 직전인 찰나와도 같은 순간에 과연 나는 이전의 나를 가리켜 무과금 유저라 불렀으되 과연 그럴 자격이 있었나, 라는 미련과도 같은 이상한 고찰이었습니다. 나는 그간 많은 게임을 과금없이 하긴 했으나 그게 정말 무과금 유저의 길을 걸은 게 맞는가, 단지 돈을 안 썼다는 이유로 무과금이라 할 수 있는 것인가, 라는 의문에 도달하고만 것입니다. 그리하여 저의 게임사를 돌이켜보니 제가 한 게임들은 대부분 너무너무 재미있어서 손을 뗄 수가 없는 엄청난 작품들이 아닌 펑펑 퍼주기로 유명하여 과금을 하지 않더라도 어느 정도 가챠를 즐길 수 있는 게임들이 대부분이었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비너스 일레븐 비비드라던가 퍼즐 앤 드래곤(초반에는 정말 재미있었는데 점점 퍼즐이 무색해지니…)이라던가 로드 투 드래곤(이건 정말 좋아서 하긴 했는데 솔직히 재미는 없었어요.)이나 슈퍼로봇대전 크로스오메가라던가 크로스-Ω라던가 X-오메가라던가 등등. 이러한 게임들만 골라서 해놓고 이제와 무과금 유저의 길을 그만두겠다고 여기기엔 정말 무과금이었던 적이 있긴 했는가! 라는 자기 내면의 소리에 저는 깨닫고 말았습니다. 하나의 장을 끝내야 다음 장으로 넘어가는 것이야말로 섭리이거늘 어찌 무과금의 길을 채 끝내지도 못하고 과금이라는 새로운 길로 나아가려 했단 말인가, 처음부터 과금할 의지가 있었다면 모르나 이제껏 무과금인냥 자신을 포장해놓고는 대체 어디까지 허황되이 구는 것이냐, 스스로의 오만을 부끄러이 여겨야 한다, 고 말이지요.

  그리하여 저는 진정한 무과금의 길을 끝까지 걸은 뒤 다음으로 넘어가려고 합니다. 그렇다면 길의 끝이란 어디인가? 무릇 끝이란 다다를 수 없다 여겨짐에도 어느새 다다르게 되는 곳, 파랑새로 따지자면 자기 집이며 오즈의 마법사로 따지자면 한참 신고 있었던 그 놈의 구두라고 할 수 있는 것입니다. 캔자스 외딴 시골집! 그런 고로 저는 무과금의 끝을 저 하늘로 잡았습니다. 저는 걸어서 하늘에 닿을 것입니다.



  뭐, 한 마디로 무료 주얼 75000개를 모을 거고 절반쯤 모아서 기분이 좋다는 이야기입니다. 기왕 1년 넘게 했는데 천장이 생긴 김에 거기 머리라도 부딪혀보고 싶다는 것뿐이지요. 물론 다 모으기 전에 후미카 3차 SSR이 나오면 다 무시하고 과금할 거지만. 헤헤헤.




덧글

  • 진냥 2018/01/11 09:14 # 답글

    후밍P셨군요. 후미카 정말 무서운 아이지요...ㅠㅠ
  • 정윤성 2018/01/11 15:39 #

    데레스테를 2차 후미카로 시작했어요. 그 이후로 쭉 하고 있습니다. 1년 넘게 한 게임이 별로 없는데... 후미카
    무서운 아이...!
  • 아침 2018/01/11 10:59 # 답글

    하하 저도 무과금이었죠. 한때는..어..그러니까 2주 정도?첫 페스가 페스돌 우즈키(최애)인 걸 보고 눈이 뒤집혀 통장을 탈탈 털었고 그럼에도 (당시엔) 못 뽑은 것에 충격먹어서 그 뒤로는 인디언 기우제의 추종자가 되었다는 슬픈 이야기가...--)
  • 정윤성 2018/01/11 15:41 #

    으으 천장이 없던 시절은 대체...ㅜㅜ 괜찮아요! 인디언 기우제의 확률은 100%니까! 100%라서 더 문제인 것 같지만!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