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오르한파묵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내 이름은 빨강

표지가 무척 예쁜 것 같아요.권위있는 문학상을 탄 소설을 읽는 건 너무 두려운 일이에요. 대부분 재미가 없는데 왜 재미가 없냐는 물음에는 대답하기가 너무 힘들거든요. 그저 책이 너무 어렵더라, 라고 말하는 건 나의 기나긴 독서인생에 대한 값을 너무 쉬이 떨어뜨리는 행위와 같이 느껴져서 거부감이 들어요. 그런데 실제로 너무 어렵긴 어렵거든요. 그래서 머리...
1